안산농산물검사소 농산물안전성검사 검사체계 안전한농산물섭취요령 반입금지공고
Home > 농산물 안정성 검사 > 농산물안전성검사
안산농산물(주) 에서는 시민의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도매시장에 반입되는 농산물에 대해 1주일에 간이속성검사
2회(12품목), 정밀검사 1회(6품목) 잔류농약검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. 검사결과 부적합으로 판정되어 출하된 농산물
은 전량 폐기되며, 생산자는 벌칙으로 1개월간 우리 도매시장을 비롯해 전국 공영도매시장으로 출하를 할 수 없으며, 이를 어겨 출하할 경우 고발 조치하고 있습니다. 현재, 안산농산물(주) 의 농산물안전성검사(정밀검사)는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안산농산물검사소에 의뢰 하여 실시하고 있습니다.
속성검사는 효소와 미생물을 이용하여 농약의 잔류 여부를 신속하고 간편하게 판별할 수 있는 방법으로서 짧은 시간 내에 많은 양(일 평균 450건)의 농산물에 대해 검사를 실시할 수 있고, 검사비용이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는 반면, 농약 성분 및 농도 측정이 불가능하고 검사 가능한 성분이 살충제 31종에 불과하다는 단점이 있습니다

속성검사 결과해석
저해율(%) 해석 조치
25%이하 잔류농약이 전혀 없거나, 극 미량 존재 -
26-49% 잔류농약이 기준치 이하 존재 -
50-69% 잔류농약이 기준치 이상 존재할 가능성이 높음 정밀검사 의뢰
70%이상 잔류농약이 기준치 이상 존재할 가능성이 매우 높음 정밀검사 의뢰

속성검사의 원리
속성검사는 집파리의 머리에서 생산한 신경전달효소와 농산물에서 추출한 잔류농약과 반응시켜 효소의 저해 정도로 잔류농약의 유무를 판정하는 방법으로서, 농수산물공사에서는 효소가 50%이상 저해 받았을 때 양성반응품으로 판정하여 정밀검사를 의뢰하고 있다 현재, 국내 잔류농약 잔류 허용 기준은 380성분이 농약성분별(ppm(㎎/㎏))·품목별(류)로 설정되어 있으며, 일반적으로 농약은 사용 목적과 화학적 성분에 따라 분류되고 있으나, 속성검사는 유기인계와 카바메이트계 살충제 농약 31성분을 검사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
식품위생법에서 규정한 “농약잔류시험법”에 따라 농약잔류 허용기준 이하까지의 농약을 정밀하게 분석하는 검사 방법으로서 농약의 잔류 여부만 판정 가능한 속성검사에 비해 잔류된 농약 성분(살충·살균 등 250여종) 및 농도까지 정밀하게 측정 가능하여 검사 결과에 대한 신뢰도가 높고, 검사 결과로 규제가 가능한 반면 검사 비용 및 검사 시간이 과다하게 소요되어 검사건수가 하루 30~40여 건에 불과하다는 단점이 있습니다.